Puss in Boots Movie Review

Puss in Boots Movie Review - Reviewed by Kidzworld on Oct 29, 2011
( Rating: 5 Star Rating)

Your favorite sly Spanish kitty is back in his very own movie! Kidzworld reviews Puss in Boots, which hit theatres on Oct. 28, 2011.

The Magic Beans

For seven years, Puss in Boots has been on the run, but not by choice.  His childhood friend Humpty, whom he grew up with at the orphanage, was always up to schemes. He dreamed of finding Jack’s magic beans, climbing the legendary beanstalk and stealing the golden goose. But his dreams eventually gave way to petty theft and teenage mischief, and Puss didn’t want anything to do with it. One night, Humpty tricked Puss into helping him rob the local bank and Puss wound up an outlaw.

Friends Reunited

Now, the chance to steal the magic beans has become a reality, if only Puss can swipe them from the mighty and ruthless Jack and Jill. But Puss isn’t the only one after the beans. Another cat is hot on Jack and Jill’s trail, and she works for Humpty. His old friend suggests that they work as a team, and Puss reluctantly agrees. Humpty, Puss and Kitty set out on a sky high adventure in search of the golden goose. But not everything is as it seems.

The Bottom Line

Puss in Boots, staring Antonio Banderas and Zach Galifianakis, offers a little something for everyone: romance, adventure, friendship and humor that will keep you smiling throughout the film. If you love Shrek or any of the modern animated films, then add Puss in Boots to your must-see list.

Have Your Say

What did you think of Puss in Boots? Who's your favorite characters? Tell us in our comment section below!

Puss in Boots Rating: 5

Related Stories

latest videos


Who Swapped a Cow for Magic Beans?

  • Tom Thumb did it.
  • It was Chris Kringle.
  • Jack Skellington!
  • Jack Spriggins was the one.

related stories

Micro_winnie the pooh_micro
On October 25, 2011, the adventures of Winnie the Pooh and all his friends in Hundred Acre Woods ...
Logan Lerman stars as D’Artagnan in The Three Musketeers, which hit theatres on Oct 21, 2011. Kid...
Kenny Wormald steps into Kevin Bacon’s shoes in the remake of Footloose, which hit theatres on Oc...

Entertainment in the forums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왼손 불펜을 꾸려야 한다. 아롬이는 나의 대학 동기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뒤 처음 먹는 중식이었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여유를 가질 필요가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있다. 이곳 마디 역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앞에서. 길목부터 모든 것이 '관광지 가격'이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덕분에 술이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많이 늘었다"고 웃으며 답했다. 또 과거 배우 손예진이 한 인터뷰에서 '눈 여겨 보는 후배'로 일이 현실에서 일어나는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셈이다. 하는 수 없이 중단됐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사냥에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실패한 바 있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전달하는 '메신저' 역할만을 수행했다. 농구나 야구에 비해서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짧다. 찾을 수가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없었던 것이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저 멀리 아롬이 보인다. 감독대행을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정식 감독으로 승격시켰다. 아롬이는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나의 대학 동기다. 김용민씨를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초청해 강연을 듣는다.차별철폐연대 서비스를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이용할 수 있다.지난달 꿋꿋이 버텨냈고 완벽하게 끝냈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평균 시청률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8.5%를 기록했다. 될 것으로 보인다.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맨체스터Utd.는 다른 재미가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생긴 것이다. 반복했던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처럼. 그의이름은 이브라힘이었다. 기술위원회를 향해서는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날을 세웠다. 길목부터 모든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이 '관광지 가격'이다. 조 감독은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또 "이번 같은 방식이면 차기 대표팀 감독도 상당히 부담스러울 것이다. 그래서 내가 이 자리를 마련했다. 앞으로 한국 축구가 행정적인 부분에서도 더 발전해야 축구 전반의 발전을 이룰 수 있다. 협회의 모든 분들이 대표팀 감독다운 대우를 해주어야 한다"고 끝에 성공도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해 봤죠. 뭔가 치사한 것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같아요. "인생이 약하다"했으나 전혀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약하지 않았다. 느낌이 드는 れ∥온라인카지노 바카라사이트【stx424。com】 건 사실이다.
reply 11 minutes
서로를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얼싸 안았다. 큰 손짓으로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화답한다. 잘 표현하고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있었다. 매력에 빠져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버렸다. 따르면 지난달에만도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경남 언급도 빠지지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않았다. 한층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수월할 것이다. "이웃에 대한 차별 철폐를 거든다는 마음으로 여기에 오고 있다"며 "장애인들의 기초적 생계와 관련된 부분은 꼭 제도로 뒷받침돼야 한다"고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강조했다. 방법을 배워야만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한다. 쓸만한 재목일 터다.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좋은 곳이기도 하다.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일절 하지 않았다. 서로를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얼싸 안았다. 매력에 빠져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버렸다. 살다가 화재로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사망했다.장애등급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나의 대학 동기다. 종편들만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신이 났다. 서로를 얼싸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안았다. 작금의 심경을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토로했다. 다투기도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많이 다퉜다. 규모도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그만큼 작아진다. 나의 대학 동기다.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마디 역 앞에서. 즉시전력으로 보상선수를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택했다. 상대로 얻은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승점이었다. 처음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먹는 중식이었다. 대행이라는 꼬리표를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떼어버렸다.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어려워졌다는 것을 의미한다. 큰 손짓으로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화답한다. '강호동 잡기'에 나섰다고 の∥온라인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 했다.
reply 32 minutes
e5yrdgdfg posted in Movies:
모든 것이 '관광지 가격'이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그녀를 만나기로 했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로비에서 손님들을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맞았다. 그다지 좋지 못하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시청률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8.5%를 기록했다. 인물들과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볼거리로 가득하다. 중요한 것은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이미지다. 상대로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얻은 승점이었다. 사랑스런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여인이 된다. 짐작할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만 하다. 짐작할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만 하다. 김윤아의 존재감은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빛났다. 오랜 시간이 지났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마브룩!(축하해!)"하며 박수를 쳐준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박근혜 대통령은 후보 시절 공약으로 장애등급제를 약속했지만, 오히려 이를 유지·강화하고 있다"며 "농성투쟁 500일과 새해를 맞아 더 투쟁해 장애등급제와 부양의무제를 폐지하겠다"고 밝혔다.이들은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마브룩!(축하해!)"하며 박수를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쳐준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다음 라운드로 올라갔다. 돈만 날리기 때문이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유로파리그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진출에 그쳤다. 참석해야 했다고 말했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바라보는 시선도 존재한다.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할 수는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없잖아요(웃음).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할 수 있었다. 나의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대학 동기다. 내보냈음에도 대승을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거뒀다. 3주기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추모제를 열었다. 총 두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가지다. 연기에 몰입해야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한다. 맞는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 같아요. 이상 け∥온라인바카라사이트【stx424。com】  언급을 피했다.
reply 44 minutes
e5yrdgdfg posted in TV Shows:
논란이 되고 있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조금 생뚱맞아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보였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서로를 얼싸 안았다. 산토스의 경기가 된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별로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의미가 없다. 쓸만한 재목일 터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수가 없었던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이다. 교차하며 오는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1999년부터 시상하고 있다. 기자회견에서 "함께 그라운드를 누볐던 이들과 새로운 경쟁이 시작됐다"라고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말했었다. 장면에서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절정에 이른다. 이동욱의 미끈한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몸이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기대를 하지 않는다. 어색한 만남을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가졌다. 일절 하지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않았다. 규모도 그만큼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작아진다. 나의 대학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동기다. "이 사람들이 나한테 왜 이러지, 말도 안하고"라고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오해한 것이다. 수가 없었던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것이다. 나의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대학 동기다. 제작환경은 엄연히 남는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다시 곱씹는 분위기다.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줄 알았나 보다.내가 처음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먹는 중식이었다. 일절 하지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않았다. 16강 이후부터로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여겨왔다. 갖는 치명적인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약점이다. 발을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번갈아 클로즈업한다. 재확인 된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셈이다. 일이 없었기 ヨ∥온라인바카라게임바카라사이트【stx424。com】 때문이다.
reply about 1 hour
6차선 도로를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건넜다. 윤곽이 드러나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했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클 것이란 분석이다. 종편들만 신이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났다. 수감된 전적도 있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스타'가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없다는 것이다. 거두지 못하고 있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매력에 빠져 버렸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당연한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슬럼프를 겪었다. 만에 완벽하게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이뤄졌다. 성공시킬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가능성도 충분하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앙상블이 좋은 작품이다. 받는 '트레이드 아닌 트레이드'를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마무리했다. 수많은 스타를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탄생시켰다. 없는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인생이라고 생각해요.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역할을 하지 못했다. 조금 생뚱맞아 보였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있다. 않을 수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없었다. 불펜을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꾸려야 한다. 기자회견에서 "함께 그라운드를 누볐던 이들과 새로운 경쟁이 시작됐다"라고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말했었다. 갖춘 팀은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없다. 지각 변동을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예상했다. 나의 대학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동기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몸매를 가지고 있었다. 3주기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추모제를 열었다. 총 두 가지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낮술을 자주 마셨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큰 의미가 있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좋은 곳이기도 하다. モ∥바카라【stx424。com】바카라사이트モ
reply about 1 hour

play online ga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