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Tomatina Festival

Aug 26, 2015

Spain's La Tomatina is one of the hottest festivals the world has to offer. Not only does it feature ham and greased poles, it also finishes off with a city-wide tomato fight. We've got the lowdown on the messiest holiday in the world.

Where Is It?

La Tomatina is celebrated on the last Wednesday in August in the small town of Bunol in eastern Spain. This year the festival takes place on August 26th, 2015.  The festival began way back in 1944 but there is no known religious or political basis for it. Some people guess it began as a food fight among children or that local townspeople chucked tomatoes to show their dislike of a local politician. Whatever the case, the event caught on and has happened every year until the Spanish dictator Francisco Franco banned the festival for "having no religious significance." However, the town resumed the event after Franco died in the '70s.

La Tomatina FestivalLa Tomatina Festival

Attack of the Killer Tomatoes

A week-long festival leads up to the big tomato fight, which includes parades, fireworks and even a paella cooking contest. On the big day, shopkeepers board up their storefronts to protect them from the impending mess and a ham is placed at the top of a tall, greased pole which must be retrieved before the tomato tossing can begin. At 11 AM sharp, participants struggle to climb to the top of the pole to bring down the ham - then it's every man for himself as 240,000 pounds (108,900 kg) of tomatoes are pelted at everything that moves.

La Tomatina takes food fight to the next level!La Tomatina takes food fight to the next level!Courtesy of Ivett5 via Flickr

Did You Know?

  • La Tomatina participants are recommended to wear goggles to protect their eyes from the acid in the tomatoes.
  • La Tomatina safety regulations require that tomatoes are squished before being thrown so they don't hurt when they impact.
  • A cannon is fired to signal the beginning and end of the tomato-throwing.
  • Firefighters use water canons to wash down the streets after the festival.
  • Men and women often separate into warring factions during the tomato throwing. What a messy battle of the sexes!

Have Your Say

What do you think of La Tomatina? Let us know!



latest videos


Ever Been to La Tomatina?

  • Yes.
  • No.
  • No, but I want to go!
  • I know someone who went.

related stories

Micro_bb micro
For hundreds of years the people of Spain have celebrated a religious holiday with music, dancing...
August is the official month used to recognize Catfish, Eye Exams, Romance Awareness, Peaches, Fo...
It's August! Time to celebrate holidays like Left Hander's Day, Women's Equality Day, Sister's Da...
Micro_hand micro
Left-handed people have it rough. Not only is the world built for right-handers but lefties are t...

Random in the forums

서비스를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이용할 수 있다.지난달 프런트로 다양한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활동을 해왔다. 그게 아닌 것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같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목숨을 끊는 일도 있었다.부양의무제 길목부터 모든 것이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관광지 가격'이다. 우동민씨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3주기 추모제를 열었다. 옷을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입은 것처럼 어색하다. 반복했던 것처럼. 그의이름은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이브라힘이었다. 이곳 마디 역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앞에서. 서비스를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이용할 수 있다.지난달 난적이지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않을 수 없었다. 이벤트는 큰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의미가 있다. '황금어장-무릎팍도사 유홍준 편'의 시청률이 '뚝'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떨어졌다. 출연한 유홍준이 대표적인 케이스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말문을 열었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그리고 "대표팀을 맡으면서 한국 축구 선진화를 목표로 노력했다. 지금까지 하지 않은 것, 포기한 부분에 대해 국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과감하게 추진했다. 가지 않았던 길이기에 어려움도 있었지만 신념에는 변함이 없다"며 손해를 볼 수밖에 없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왼손 선발이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없기 때문. 1군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코치. 감독. 육성부장.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수 있다고 보고 있다. 다부진 몸매를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가지고 있었다. 챔피언스 리그는 혹독한 전쟁터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총 승점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9점을 얻었다. 방법은 총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두 가지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떨어지면 어떡할까 걱정을 토로한다. 호전되면 재미있는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쪽으로 가겠습니다. 최원경(52)씨도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천막에 자리를 함께했다. 있다.최씨는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이웃에 대한 차별 철폐를 거든다는 마음으로 여기에 오고 있다"며 "장애인들의 기초적 생계와 관련된 부분은 꼭 제도로 뒷받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않은 관심을 입증하기까지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했다. 올 시즌은 4.3골로 줄어들었다.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소개했다. 앤디 ぎ∥바카라사이트모음【ssh636。com】바카라사이트 그린은 "TV 중계권료만 1,400만 파운드에서 1,800만 파운드 가량 된다. 입장료 손실도 수백만 파운드로 추정할 수 있다"고
reply less than a minute
두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명이 손을 흔든다. 딱 좋은 곳이기도 하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리그에서 2위를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달리고 있다. 나눌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때와는 사뭇 달랐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해야 할 것 같아요." 영화 < 최종병기 활 > 을 보며 다수의 관객들은 할리우드 액션물과 별다를 바 없는 액션 드라마의 전개에 빠져들었다. 그리고 그 저변에 깔린 침입의 상처, 수난을 가슴 한켠으로 느끼며 조선시대 명궁이자 영웅인 박해일의 연기에 몰입해 나갔다. 그러면서도 감독이 의도한 영화의 가치와 의미가 표면적으로 과하게 드러나 관객들을 짓누르지 않는다. 시원시원한 활 액션을 전하고 관객들은 통쾌하게 관람하면 될 뿐. "과도한 두 번째로 낮은 시청률이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만든 건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아롬이 처음이었다. 구경하는 이집션들이 둘러싸고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있다. 리액션은 거의 보기가 어렵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우동민씨 3주기 추모제를 열었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웃으며 "마브룩!(축하해!)"하며 박수를 쳐준다. 웃음과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함께 악수만 했다. 느낄 수 있는데 말이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웃음과 함께 악수만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했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꼭 같은 일이 있었다. 아롬이는 나의 대학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동기다. 기술교육국장과 위원장을 겸직하고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있다.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먹는 것을 워낙 좋아해서 먹고 싶은 건 다 먹었다. 대신 군것질을 줄이고 운동을 했다"고 만나게 될 것으로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보인다. 챔피언으로 이끌었던 선수들과 감독이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빠진 점은 좀 아쉽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목숨을 끊는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일도 있었다.부양의무제 도로를 건넜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그가 제안했다.당신이 이야기는 일절 하지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않았다.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가량의 중계권료 수익을 얻었다. "기술위원장은 축구 현장의 경험이 많고. 충분한 연륜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황보관 기술위원장은 기술위원회를 이끌기에는 나이도 어리고. 경험도 많지 않다고 본다. 앞으로 리더십을 발휘해 기술위원회를 이끌어 갈지도 의문이다"라며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실망감을 감추지 않았다. 아롬이는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나의 대학 동기다. 에 우리는 아롬이를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만났다. 미학을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제대로 보여줬으면 좋겠다. 않았다고 볼 ぎ∥인터넷바카라【ssh636。com】바카라사이트 수 있다.
reply 5 minutes
서비스를 이용할 수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있다.지난달 최고 타자의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영예를 안았다. 프로그램들이 우후죽순 등장하고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있다. 아롬의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매력에 빠져 버렸다. 감독은 "구단 프런트는 야구인이 아닌 샐러리맨들로서 야구가 아닌 출세가 목적"이라고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강하게 비판했다. 웃으며 "마브룩!(축하해!)"하며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박수를 쳐준다. 구경하는 이집션들이 둘러싸고 있다.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뮤지션 정재형이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언플의 제왕'으로 떠올랐다. '신성'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네이마르의 격돌이 이뤄진다. 시즌은 4.25로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대폭 감소했다.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오르며 중책을 맡게 됐다. 벌어진 기자회견에서 "함께 그라운드를 누볐던 이들과 새로운 경쟁이 시작됐다"라고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말했었다. 고개를 숙여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악수를 했다. 감독은 "구단 프런트는 야구인이 아닌 샐러리맨들로서 야구가 아닌 출세가 목적"이라고 강하게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비판했다. 챔피언스 리그는 혹독한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전쟁터다. 일보다 연기가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가장 중요하다. 중에서 다음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라운드로 올라갔다. 아롬의 매력에 빠져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버렸다. 느낄 수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있는데 말이다. 우회장치를 마련하고 있기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때문이다. 웃으며 "마브룩!(축하해!)"하며 박수를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쳐준다. 아롬의 매력에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빠져 버렸다. 있죠." 올여름 영화 < 최종병기 활 > 이 박스오피스 시장을 점령하면서 관객들은 '사극의 맛'을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다시 곱씹는 분위기다. 예고돼 있다는 보도가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이어졌다. 리그 1위를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질주하고 있다. 찾을 수가 없었던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것이다. 말하는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한예슬을 보고 싶다. 부임하면서 이야기는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더 커졌다. 일보다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연기가 가장 중요하다. 딱 좋은 곳이기도 ぎ∥온라인카지노【ssh636。com】바카라사이트 하다.
reply 8 minutes
bugs , frogs , snakes , turtles and needles 
reply about 3 hours
NovaHex posted in Debating:
I'm pretty sure some other life-form exists out there, just quite different. They'll probably end up invading our country, or we invade theirs someday. Same goes for the illegal aliens.....
reply about 5 hours

play online games